MY MENU

자유게시판

여기는 한인들의 성공적인 정착을 지원하고, 자유와 평등을

추구할 수 있도록 자긍심과 활력을 북돋아주는 재태국 한인회입니다.

Home 정보/참여광장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제목
태국 교민스포츠신문 다저스, 투수 7명 총력전 통했다…잰슨 부활 'KKK 마무리'
작성자
김진성
작성일
2020-10-17
첨부파일0
추천수
0
조회수
2
내용

벼랑 끝 LA 다저스가 투수 7명을 투입한 끝에 기사회생했다. 9회 마지막 이닝을 ‘KKK’ 처리한 켄리 잰슨의 부활이 남은 시리즈 희망을 키웠다. 

다저스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치러진 2020 메이저리그 포스트시즌 내셔널리그 챔피언십시리즈(NLCS) 5차전에서 애틀랜타 브레이브스를 7-3으로 꺾었다. 불펜투수 6명이 7이닝 1실점을 합작하며 역전승을 이끌었다. 시리즈 전적 2승3패를 만든 다저스는 승부를 6차전으로 끌고 갔다. 

1승3패 벼랑 끝으로 내몰렸던 다저스에겐 내일이 없는 경기였다. 6차전 선발로 내정된 워커 뷸러, 2차전과 4차전 선발이었던 토니 곤솔린과 클레이튼 커쇼를 제외한 투수 전원을 대기시킨 데이브 로버츠 다저스 감독은 총력전 태세로 임했다. 

선발투수 더스틴 메이가 최고 99.9마일(160.8km) 강속구를 뿌렸지만 제구 난조를 보이며 2회까지 3피안타 2볼넷 3탈삼진 2실점(1자책)으로 고전했고, 3회 시작부터 불펜을 가동하며 일찌감치 승부를 걸었다.  먹튀검증

3회 조 켈리가 2타자 연속 안타를 맞고 시작했으나 실점 없이 막았고, 4회부터 셋업맨 블레이크 트레이넨이 등판해 2이닝 연속 삼자범퇴로 안정감을 발휘했다. 그 사이 다저스도 4회 코리 시거의 솔로포, 6회 윌 스미스의 스리런포로 홈런 두 방이 터지며 4-2로 역전했다. 

2점 리드 상황에서 6회 페드로 바에스가 탈삼진 2개를 곁들여 삼자범퇴로 깔끔하게 막았다. 다저스가 7회 무키 베츠의 적시타와 시거의 투런 홈런으로 3점을 더하며 다저스 불펜의 부담이 줄었다. 

7회 빅터 곤살레스가 1점을 내줬지만 8회 브루스더 그라테롤이 위기를 실점 없이 극복했다. 선두 프레디 프리먼에게 2루타를 허용했으나 후속 3타자를 범타 처리하며 위기관리능력을 뽐냈다. 

9회 마지막 이닝은 잰슨이 책임졌다. 댄스비 스완슨, 오스틴 라일리, 요한 카마르고를 3타자 연속 헛스윙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KKK’ 이닝으로 끝냈다. 최고 94.2마일(151.6km) 강속구를 뿌리며 모처럼 잰슨다운 투구로 부활을 알렸다.

0
0

댓글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